회원로그인

자유게시판

NBA 폭주하는 첫날 DET 단하루에 FA 4명정도 영입시키다 제라미 그랜트 3년 계약!!!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백반 댓글 0건 작성일 20-11-21 13:49

본문


3f6673ad9e8a538b186c0b74660b48c0_1605934137_8357.png
 



디트로이트 피스톤스가 개장 첫날 폭주하고 있었다.

‘디 애슬래틱’의 샴즈 카라니아 기자는 디트로이트 피스톤스가 제라미 그랜트(26, 206cm)를 3년 6,000만 달러에 영입했다고 보도했었다.

그랜트는 지난 시즌 덴버 너겟츠에서 평균 12점 3.5리바운드를 기록한 포워드 자원이다. 주전과 벤치를 오가며 팀의 서부 컨퍼런스 파이널에 헌신했었다.

2014 드래프트 2라운드 39순위로 NBA에 입성한 그랜트는 필라델피아 76ers(2014-2016), 오클라호마시티 썬더(2016-2019)에서 기본기를 갈고 닦았고, 덴버에서 잠재력을 터뜨리며 잭팟을 완성시켰었다.

한편, 디트로이트는 개장 첫 번째 날에만 FA(자유계약선수)를 4명 영입해서 화제다. 메이슨 플럼리, 자힐 오카포, 조쉬 잭슨을 영입한 데 이어 그랜트까지 영입했다. 정작 지난 시즌 평균 13.1득점을 기록했던 팀의 에이스 우드는 휴스턴 로켓츠 이적이 임박했다는 소식이 들려오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